분양

풍선효과 인천...'힐스테이트송도' 1순위에 5만8,000명 몰려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풍선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인천 새 아파트 분양에 청약자들이 대거 몰렸다. 24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이날 1순위 청약을 접수한 인천 연수구 ‘힐스테이트송도더스카이’는 804가구 모집에 5만 8,021명이 몰려 평균 72.2 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353대1로 54가구 모집에 해당 지역에서만 9,530명이 몰린 전용 84㎡B 타입에서 나왔다. 같은 날 1순위 청약을 접수한 인천 부평구 ‘힐스테이트부평’ 또한 높은 인기를 구가했다. 487가구 모집에 4만 1,048명이 몰려 84.3 대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151가구 모집에 당해지역에서 1만 7,417명이 몰린 전용 84㎡에서 나왔다. 경쟁률은 115.3 대1을 기록했다. 이 같은 청약 열기에는 이들 지역이 투기과열지구 및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돼 있지 않은 비규제지역이라는 점도 한몫했다.

관련기사



권혁준 기자
awlkwo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건설부동산부 권혁준 기자 awlkwon@sedaily.com
한 번 더 알아보고, 한 번 더 물어보고
한 번 더 발품 팔아, 한 줄이라도 더 쓰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