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금융가

한화생명, 한부모가정 위한 생필품 기부 마켓 연다




한화생명(088350)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700개 한부모 가정과 복지관에 생필품을 기부하는 ‘맘스케어 마켓’을 열고 오는 26일까지 자사 고객 중 소상공인 고객들의 참여 신청을 받는다고 17일 밝혔다.


행사기간 한화생명 재무설계사(FP)들이 직접 소상공인 고객을 찾아가 행사 내용을 소개하고 기부 물품 구입처 신청을 받으며 내·외부 심사위원회를 통해 최종 물품구입처 300곳을 선정할 예정이다. 한화생명은 소상공인 고객의 매출, 재정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식품, 문구류, 도서, 생활용품 등 다양한 구입처를 선정, 각 100만원, 총 3억원의 물품을 구입해 한부모 가정은 물론 코로나19로 협약단체와의 프로그램 진행에 차질을 빚고 있는 복지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비용은 임직원 봉사기금인 ‘사랑모아기금’을 활용한다.

관련기사



김영식 한화생명 상무는 “맘스케어 마켓은 자녀돌봄과 생업에 어려움을 겪는 한부모가정과 복지단체는 물론 영업환경 악화로 고통받는 소상공인 고객을 돕고 고객과의 만남에 어려움을 겪는 FP의 활동의지도 고취하는 1석3조의 사회공헌활동”이라며 “앞으로도 한화그룹의 사회공헌철학인 ‘함께 멀리’를 바탕으로 다양한 활동을 준비해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서은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