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신한銀 부동산경매 플랫폼 '신한옥션SA' 400만명 찾았다



신한은행이 운영하는 금융권 최초 부동산 경매 플랫폼 ‘신한옥션SA’가 출시 2년 만에 누적 방문자 400만명을 돌파했다.


신한옥션SA는 전국 법원에서 진행되는 경매 물건에 대한 상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필요한 서류와 경매 일정 등 응찰 준비사항부터 거래비용, 소유권 이전 등 낙찰 때 알아야 할 정보까지 물건별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신한 쏠(SOL)에서 30만원 이상의 적금을 가입하고 신한은행 계좌로 급여, 용돈, 생활비 등 정기적인 소득을 이체하면 신한옥션SA를 6개월 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현재 누적 가입자 수는 8만5,000명에 이른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 시장의 큰 변화로 부동산 경매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신한옥션SA를 통해 저가매수를 원하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부동산 정보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빈난새 기자
binthe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