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생태계 교란하나…30만원대 보급형 '애플워치 SE' 오늘 출시

애플워치 6, 혈중 산호포화도 측정·가족 설정 기능 지원

보급형 애플워치SE도 출시

애플의 신형 스마트워치 ‘애플워치 6’./사진제공=애플


애플의 신형 스마트워치 애플워치6과 애플워치SE가 23일 오후 3시부터 국내 출시된다.

지난 22일 애플에 따르면 23일 오후 3시부터 애플워치6와 보급형 애플워치SE를 애플 홈페이지와 애플 스토어 앱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오는 29일 애플, 공인 리셀러, 이동통신사를 통해 정식 출시한다. 애플 관계자는 “혁신적인 건강 및 피트니스 기능을 선보이는 애플워치 시리즈6과 디자인, 기능, 가격 등이 천상의 조합을 이룬 애플워치 SE를 대한민국 고객들께 선보이게 되었다”고 말했다.

애플워치 6, 혈중 산호포화도 측정·가족 설정 기능 지원...보급형 애플워치SE도 출시


애플의 신형 보급형 스마트워치 ‘애플워치 SE’/사진제공=애플


애플워치 6은 혈중 산소 포화도를 측정 기능을 탑재했다. 이 시계 뒷면의 4개 포토 다이오드, 적외선·적색 등 4개 발광다이오드(LED) 클러스터를 이용해 혈액의 반사광을 측정하고 나서 혈액 색깔을 근거로 알고리즘을 활용해 15초 만에 혈중 산소포화도를 측정한다. 움직이지 않을 때도 주기적으로 측정한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혈중 산소포화도가 호흡기·혈액 순환 건강을 보여주는 한 척도”라고 밝혔다. 애플은 어바인 캘리포니아대학 등 대학·연구기관과 협업해 혈중 산소포화도 등 애플워치가 측정한 여러 수치들을 천식, 심부전 등을 포함한 건강 관리활용 방법을 연구할 예정이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나 독감 같은 호흡기 질환의 초기 신호로 사용할 수 있을 지도 연구한다.

‘가족 설정’ 기능도 새로 생겼다. 이 기능은 아이폰이 없는 어린이나 노인들도 아이폰 없이 애플워치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보호자는 아이들의 실시간 위치를 알 수 있고, 긴급 구조를 요청할 수도 있다. 어린이가 학습 시간에 집중하도록 돕는 수업시간 모드도 추가됐다. 문자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연락처가 제한된다. 다만 한국은 1차로 이 기능이 적용되는 국가에 포함되지 않았다.

새로운 수면앱도 장착됐다. 취침 루틴을 설정하면 매일 밤 수면 트렌드를 측정할 수 있어 수면 목표도 설정하고 달성할 수 있다.

차세대 상시감지형 고도계가 장착되어 실시간 고도 변화도 확인할 수 있다. 트레킹이나 하이킹, 스키 등 활동 종류와 관계 없이 고도계가 실내 및 실외에서 실시간으로 고도 변화를 측정한다.

애플워치 6에는 새로운 칩 ‘S6’가 탑재됐다. 이 프로세서는 전작보다 처리속도가 20% 늘었다. 배터리 사용 시간도 최대 18시간으로 증가했다.


애플워치 6의 출시가격은 53만9,000원부터 시작한다.

관련기사



애플 최초 보급형 애플워치SE도 출시


애플의 신형 보급형 스마트워치 ‘애플워치 SE’/사진제공=애플


애플은 보급형 스마트워치인 ‘애플워치 SE’도 출시한다. 애플워치SE는 애플이 처음 선보이는 스마트워치로 디자인은 애플워치6과 같다. 가족 설정 기능 도입에 따라 유입될 수 있는 어린이 고객을 공략한 것으로 풀이된다.

애플워치SE는 심전도(ECG) 측정 및 혈중산소 포화도 측정을 제외한 상시감지형 고도계와 넘어짐 감지, 가정 설정, 긴급 구조 요청, 수면 분석 등은 피트니스 기능을 동일하게 제공한다.

애플워치SE는 애플워치 시리즈5에 탑재되었던 S5칩을 장착해 애플워치 시리즈3보다 최대 2배 빠른 성능을 제공한다.

애플워치SE는 실버, 골드, 스페이스 그레이 등 3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00% 재활용 알루미늄 소재를 사용한다.

출시 가격은 35만9,000원부터 시작한다.

애플이 보급형 스마트워치까지 내놓으며 올 하반기 스마트워치 시장은 더욱 달아오를 전망이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올 상반기 글로벌 스마트워치 시장에서 애플은 점유율 51.4%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가민(9.4%), 화웨이(8.3%), 삼성전자(7.2%)이 뒤를 쫓았다.

김성태 기자
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