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가

KB손보, 서울대 금융경제硏과 빅데이터·AI 활용 헬스케어 공동 연구

양종희(오른쪽) KB손해보험 사장과 김영식 서울대 금융경제연구원장이 29일 서울 강남 KB손보 본사에서 빅데이터·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건강·보험·금융 분야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KB손보


KB손해보험은 29일 서울대 금융경제연구원과 빅데이터·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건강·보험·금융 분야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공동 연구를 통해 헬스케어와 금융서비스를 융합한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할 계획이다. 또 빅데이터·AI 전문가를 양성하는 한편 트렌드 변화에 따라 금융사들이 맞닥뜨릴 다양한 문제 해결을 위해 경진대회도 운영하기로 했다.


양 기관의 협업에는 KB금융그룹 계열사가 힘을 보탠다. 그룹의 헬스케어·금융 서비스 융합을 위한 기초 데이터베이스(DB) 구축을 추진하고 서울대의 연구 역량을 결합해 DB 활용도를 높일 방침이다.

관련기사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서울대는 국내 최초의 건강·금융·4차 산업기술 간의 융합연구를 위해 건강금융연구센터를 설립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양종희 KB손해보험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건강·금융의 영역에서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길 기대한다”며 “디지털 금융을 선도하는 회사가 되기 위해 기초 연구 투자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은영 기자
supia92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