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라이프

[오늘의 날씨] 쌀쌀한 출근길…일교차 15도 내외로 커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영하권 추위를 보인 지난 9일 서울 광화문 사거리에서 한 시민이 다운패딩을 머리까지 뒤집어쓰고 출근하고 있다. 이날 서울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도, 체감온도는 영하 4도까지 떨어졌다.        /성형주기자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영하권 추위를 보인 지난 9일 서울 광화문 사거리에서 한 시민이 다운패딩을 머리까지 뒤집어쓰고 출근하고 있다. 이날 서울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도, 체감온도는 영하 4도까지 떨어졌다. /성형주기자



화요일인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에는 대부분 지역이 쌀쌀하겠다.


아침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이 5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고 중부 내륙과 경북 북부는 영하로 떨어져 춥겠다. 낮 기온은 10도 이상 올라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내외로 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3∼8도, 낮 최고기온은 11∼16도로 예보됐다.

관련기사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강원 영동과 일부 경상도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m, 서해 앞바다에서 0.5∼1m, 남해 앞바다에서 0.5∼1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2.5m, 서해 0.5∼1.5m, 남해 0.5∼1.5m로 예상된다. 이날 오전까지 동해 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0m로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한민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