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금융가

"코로나에도 따뜻한 설 보내세요"… 금감원 설맞이 기부

윤석헌(왼쪽부터) 금융감독원장, 손봉호 기아대책 이사장,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설을 앞두고 비대면 방식으로 전통시장 생필품을 구입해 저소득 소외게층에 기부하고 있다. /사진 제공=금융감독원윤석헌(왼쪽부터) 금융감독원장, 손봉호 기아대책 이사장,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설을 앞두고 비대면 방식으로 전통시장 생필품을 구입해 저소득 소외게층에 기부하고 있다. /사진 제공=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이 올해 설을 앞두고 기아대책(국제구호단체) 및 KB국민은행과 함께 설맞이 나눔 활동을 실시했다고 5일 밝혔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전통시장 모바일 장보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비대면으로 전통시장 물품을 구입했다. 금감원은 KB국민은행과 공동으로 마련한 후원금으로 떡·육류·건어물 등 생필품을 구입하고 전통시장상품권과 함께 저소득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관련기사



이날 앱으로 생필품을 직접 구매한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코로나19 및 겨울 한파 등으로 인해 전통시장이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클 것으로 생각된다”며 “오늘의 나눔 활동이 시장 상인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어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jikim@sedaily.com


김지영 기자 ji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