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벤처

유진로봇 신임 대표 박성주

자율주행 솔루션 기업 본격 전환



로봇 청소기로 유명한 유진로봇(056080)의 박성주(사진) 최고기술경영자(CTO)가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생활용 로봇에서 자율주행 솔루션으로 사업 체제를 본격 전환한다는 신호탄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2일 유진로봇은 박성주 최고기술경영자 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박 신임대표는 청소로봇, 물류로봇 등 완제품 로봇 개발을 총괄한 기술통이다. 2018년부터는 3D 라이다(LiDAR) 센서, 자율주행 솔루션 등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주력했다.



유진로봇은 이번 대표이사 변경을 통해 로봇전문기업에서 자율주행 기술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올해에는 자율주행 솔루션이 적용된 물류로봇 등 10여개 신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박 신임 대표는 "유진로봇은 물류, 서비스로봇 개발 경험을 통해 센서, 플랫폼 등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연구역량과 생산 라인을 보유하고 있다"며 "자율주행 기술은 병원, 호텔, 물류 등 다양한 사업군에 적용될 전망인데 관련 제품 양산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로봇 창업자인 신경철 전 대표이사는 명예회장으로서 고문 역할을 수행한다.

/박호현 기자 greenlight@sedaily.com


박호현 기자
green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