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택배기사인척 침입…초등생 인질 잡고 1억 요구한 30대 남성 검거

사진=이미지투데이




택배기사로 위장해 아파트에 침입한 뒤 초등학생을 인질로 잡고 1억원을 요구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관련기사



27일 강원 강릉경찰서는 특수강도 혐의로 A(37)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6일 오후 1시30분께 강릉의 한 아파트에 침입해 혼자 있던 초등학생을 결박해 흉길 위협한 뒤 부모에게 전화를 걸어 1억원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택배기사로 위장해 아파트에 침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초등학생의 휴대전화와 집 안의 있던 현금을 들고 달아났다가 오후 6시께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은 A씨에 대해 범행동기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양지윤 기자
y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