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이낙연 8번째 코로나 검사…"AZ 맞았지만 면역 생기기 전"

7일 K안보포럼서 안규백 만나

자가격리 3회·자가대기 5회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0일 오후 대전시 서구 탄방동 오페라웨딩에서 열린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신복지 대전포럼 출범식에 참석해 잠시 생각에 잠겨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8번째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관련기사



이 전 대표 관계자는 "이 전 대표가 서울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 전 대표가 지난 7일 K안보포럼에서 만난 안규백 민주당 의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다. 이 전 대표는 이전까지 총 7회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자가격리를 3번, 자가대기를 5번 했다.

이 전 대표는 지난 2일 서울 종로구 한 소아과의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을 받았다. 다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항체가 생기기까지는 2주 정도가 걸린다. 이 전 대표는 이날 모든 일정을 취소했다.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남들이 가기 어려운 곳에 가고 듣기 어려운 이야기를 듣는 것, 기자의 특권이라 생각합니다.
부지런히 세상의 숨은 이야기들을 풀어내겠습니다. "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