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영상] '헬기 사뿐히 안착'…中 '경항모' 하이난함 훈련 살펴보니

"대만에 경고 메시지" 분석

/중국 CCTV 캡처


중국이 지난 4월 취역한 4만톤급 대형 강습상륙함(amphibious assault ship·LHD) 하이난함의 훈련 모습을 공개했다.

22일 중국중앙(CC)TV는 수송용 헬기 Z-8이 하이난함 갑판을 이착륙 하며 훈련하는 모습을 전했다. CCTV는 앞으로 더 다양한 기종의 헬기가 하이난함에서 적응 훈련을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중국 CCTV 캡처



하이난함은 남해함대 소속으로 지난 2019년 진수된 중국의 첫 번째 075형 강습상륙함이다. 이른바 ‘헬리콥터 항공모함’으로 불리는 경항공모함이다. 한국 해군이 오는 2030년대 중반까지 확보하려는 경항모와도 비슷한 규모다.

관련기사



하이난함은 배수량 4만톤 규모로 헬기 여러 대가 동시에 이착륙할 수 있는 대형 비행 갑판을 지니고 있다. 또 수륙양용 장갑차와 탱크 등도 탑재 가능하다.

중국 강습상륙함 ‘하이난함’. /중국 CCTV 캡처


CCTV는 훈련 모습과 함께 헬기와 장갑차 등의 격납고, 헬기를 격납고에서 갑판으로 이동시키는 승강기 등 함정 내부 모습도 공개했다. 또 수륙양용 전투뿐만 아니라 미사일과 전자전 시스템 등도 갖추고 있어 강력한 방어 능력이 있다고 전했다.

전문가들은 하이난함이 취역 후 다양한 훈련을 함으로써 작전을 수행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특히 대만해협에서의 긴장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대만 분리주의자들에게 보내는 경고 메시지라는 분석도 나왔다.

군사 전문가 쑹중핑(宋忠平)은 "하이난함은 남중국해뿐만 아니라 대만과 관련된 임무를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동휘 기자 slypdh@sedaily.com


박동휘 기자
slypd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