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ICT

아이폰13 사전예약 절반은 '프로'… 핑크·시에라블루 인기


애플 아이폰13 국내 사전예약자 절반 가량은 ‘프로’ 모델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인기 높은 색상은 신규 추가된 ‘핑크’와 ‘시에라블루’였다. 예약구매자 절반 이상은 20대여서 젊은 층 사이에서 아이폰의 인지도가 높다는 점이 다시 한 번 확인됐다.

아이폰13 시리즈. /사진제공=애플




23일 모바이컴즈가 운영하는 온라인 단말 유통업체 엠엔프라이스에 따르면 지난 15~17일 3일간 진행한 아이폰13 사전예약자 중 48.6%가 프로 모델을 선택했다. 최상위 모델인 ‘프로 맥스(19.9%)’, 기본 아이폰13(19%), 소형인 ‘미니(12.5%)’가 뒤를 이었다. 아이폰13은 미니에서 프로맥스 순서로 크기가 커지고 카메라 성능도 좋아진다. 모델별 크기와 가격은 지난해 출시한 아이폰12와 같다.

관련기사



가장 인기 많은 색상은 이번에 추가된 핑크와 시에라블루였다. 소형 모델에 적용된 핑크는 미니(42.6%)와 아이폰13(42.6%) 구매자들에게 높은 지지를 받았다. 대형 모델에 도입된 시에라블루는 프로 구매자의 45.2%가, 프로 맥스 구매자의 49.1%가 택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전작과 디자인이 유사하다보니 차별점을 줄 수 있는 새로운 색상에 대한 관심이 높다”고 전했다.

사전예약자 연령은 절반 이상인 51.8%가 20대로 나타났다. 30대가 28.3%로 2위였고, 40대와 50대 이상은 각각 9.5%, 3.6%에 불과했다. 10대는 6.8%였다.

용량별로는 낮은 가격대의 미니·아이폰13에서는 최저용량인 128GB(기가바이트) 선호도가 각각 56.8%, 66.8%로 절반 이상이었다. 프로와 프로 맥스는 이보다 큰 256GB 비중이 44.3%, 41.5%로 가장 높았다. 처음으로 출시된 1TB(테라바이트)를 택한 구매자는 프로에서 2.2%, 프로 맥스에서 10.5%로 가장 적었다.


윤민혁 기자
beherenow@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