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주택

LH, 고령자·다자녀 가구 위한 전세임대 4500가구 공급

고령자 2500가구·다자녀 가구 2000가구 입주자 모집

경남 진주 LH 본사 전경경남 진주 LH 본사 전경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오는 29일부터 고령자와 다자녀 가구를 위한 전세임대주택 4500가구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전세임대주택’은 입주대상자로 선정된 자가 거주할 주택을 직접 찾으면 LH가 해당주택 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한 후 입주대상자에게 재임대하는 주택이다.

고령자용 전세임대주택은 2500가구를 공급한다. 지난 14일 입주자모집공고일 기준 사업대상 시·군·자치구에 거주하는 만65세 이상인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중 무주택세대구성원이 신청 가능하다.



신청·접수 기간은 6월 29일부터 7월 8일까지다. 신청기간 내 주민등록지 소재 행정복지센터(읍·면·동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사업지역은 수도권(서울, 인천, 경기) 전역, 광역시 및 전국의 인구 8만 이상 도시를 대상으로 하며 지원한도액은 수도권 1억 2000만 원, 광역시 8000만 원, 기타 지역 6000만 원이다.

관련기사



지원한도 내 전세금액의 2% 또는 5%에 해당하는 금액은 입주자가 임대보증금으로 부담하고, 월임대료는 전세금액 중 임대보증금을 제외한 금액에 연 1~2%의 금리를 적용해 산정된다. 최초 임대기간은 2년이며 임대기간 경과 후 2년 단위로 재계약 가능하다. 소득 및 자산기준 등을 충족하는 경우 재계약 횟수 제한 없이 거주할 수 있다.

LH는 다자녀 가구 전세임대주택 2000가구에 대한 신청·접수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 13일인 공고일 기준 2명 이상의 미성년자를 양육하는 무주택가구 중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70% 이하(4인 가구 세전 기준 504만원) 인 경우 신청 가능하다.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지역과 관계없이 전국 사업대상지역 내에서 원하는 지역을 자유롭게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전세보증금 지원액은 2자녀 기준 최대 △수도권 1억 3500만 원 △광역시 1억 원 △기타 지역 8500만 원이다. 2자녀 초과 가구는 초과되는 자녀 당 2000만원 씩 추가 지원한다.

입주자는 전세지원금의 약 2%를 임대보증금으로 납부하고 이를 뺀 금액에 연 1~2% 금리를 적용한 월 임대료를 부담한다. 아울러 미성년 자녀수, 생계·의료급여 수급 여부 등에 따라 금리가 인하된다.

임대기간은 기본 2년이며 9회까지 재계약이 가능해 최장 20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단 재계약 시 자격요건 등을 충족해야 한다. 주택 신청은 오는 7월 1일까지 LH청약센터를 통해서만 가능하며, 9월 중 입주대상자 선정 결과가 발표된다.


노해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