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팰리세이드·그랜저도 제쳤다…남자들이 택한 '이 차'는

올 상반기 신차 70만5132대 판매

여성은 셀토스·20대는 아반떼 인기

/사진제공=기아/사진제공=기아


올 상반기 국내에서 남성은 기아 쏘렌토를, 여성은 기아 셀토스를 가장 많이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카이즈유 데이터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자동차등록 데이터를 바탕으로 올 1∼6월 신규 등록된 차종별 현황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조사됐다.



올 상반기 신차등록대수는 70만5132대로, 전년 동기 대비 8만9053대(11.2%) 감소했다.

관련기사



성별 신차등록대수는 남성이 32만5509대로 68.3%를 차지했고, 여성이 15만836대로 31.7%를 기록했다.

올 상반기 남성이 가장 많이 구입한 차는 쏘렌토로 2만373대가 팔렸다. 이어 현대차 팰리세이드(1만5516대), 기아 스포티지(1만4889대), 현대차 그랜저(1만4148대), 기아 카니발(1만2709대) 순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기아/사진제공=기아


여성이 가장 많이 구입한 차는 셀토스로 9284대 팔렸다. 이어 현대차 캐스퍼(9239대), 현대차 아반떼(8343대), 스포티지(6492대), 기아 레이(6359대) 순이었다.

연령대별로는 20대는 아반떼(4105대), 30대와 40대는 쏘렌토, 50대는 그랜저, 60대는 쏘나타를 가장 많이 구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