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종목·투자전략

G마켓 스마일페이, 이마트에서 결제한다

이마트·트레이더스 등 전국 매장 가능

결제 편의성과 추가 캐시백 혜택도

그룹사 간 온·오프 시너지 창출 기대

이마트에서 고객이 스마일페이로 장 본 상품을 결제하고 있다. /사진제공=G마켓이마트에서 고객이 스마일페이로 장 본 상품을 결제하고 있다. /사진제공=G마켓




G마켓이 자사 간편결제 서비스 스마일페이를 이마트와 이마트 트레이더스에 도입한다. 이번 스마일페이 도입으로 G마켓이 신세계그룹 편입 후 선보인 멤버십 서비스 ‘스마일클럽’, 장보기 서비스 ‘스마일프레시’에 이어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통합 시너지가 가속화될 전망이다.

G마켓은 이마트, 이마트 트레이더스 매장을 비롯해 노브랜드 매장과 SSG푸드마켓에 스마일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G마켓은 이마트 성수점과 이마트 트레이더스 하남점에서 파일럿 테스트를 거쳤으며, 스마일페이 전용어플리케이션을 통한 오프라인 결제 시스템 구축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마일페이는 결제 편의성과 추가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스마일페이앱에서 캐시충전결제 및 스마일카드로 결제 시 최대 2% 스마일캐시를 자동 적립해준다. 스마일캐시는 G마켓과 옥션을 비롯한 스마일페이 모든 제휴처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관련기사



오는 28일까지 스마일페이 이용 활성화를 위한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전국 이마트에서 스마일페이로 결제 시 50% 할인되는 일자 별 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브랜드 삼겹살, 계란, 제스프리 썬 골드키위, 제주 삼다수 등이 그 대상이다.

같은 기간 이마트에서 진행하는 가전 행사 상품을 구매할 때 금액 별로 할인이 가능하다. 50만원, 100만원, 200만원 결제 시 각각 1만원, 2만원, 4만원 추가로 할인 받을 수 있다.

G마켓은 신세계그룹 편입 후 그룹 관계사들과 다양한 협업을 진행해오며 온·오프 시너지를 창출하고 있다. 통합 멤버십 ‘스마일클럽’을 새롭게 출범했고, 이마트·SSG닷컴과 함께 경쟁력 있는 제조사의 신상품을 단독 선판매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연중 최대 할인행사인 ‘빅스마일데이’를 진행했고, 지난 달에는 쓱배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스마일프레시' 전용관을 열었다.

김지현 G마켓 SP제휴마케팅팀장은 “오프라인 장보기를 대표하는 이마트와의 서비스 연계로 스마일페이의 고객 접점이 크게 확대됐다”며 “결제 편의를 제공하면서 고객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차별화 혜택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시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