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기업

LIG넥스원, 군수품 혁신대회서 대상

21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방위사업청과 국방기술품질원이 개최한 ‘제4회 군수품 현장 품질·기술 혁신대회’에서 LIG넥스원 PGM생산본부 기계기술팀이 대상인 국방부 장관상을 받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LIG넥스원21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방위사업청과 국방기술품질원이 개최한 ‘제4회 군수품 현장 품질·기술 혁신대회’에서 LIG넥스원 PGM생산본부 기계기술팀이 대상인 국방부 장관상을 받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이 방위사업청과 국방기술품질원이 개최한 ‘제4회 군수품 현장 품질·기술 혁신대회’에서 대상인 국방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관련기사



군수품 현장 품질·기술 혁신대회는 군수품 현장의 문제 해결과 품질·기술 향상에 기여한 회사를 발굴하고 민·군 우수 혁신 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국방기술품질원이 2018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대회다. 이번 대회에서는 대기업, 중소·중견기업, 벤처기업, 소요군 등으로 구성된 46개 팀 중 서류 심사를 통과한 11개 팀이 혁신 사례를 발표했다.

이 중에서 LIG넥스원 PGM생산본부 기계기술팀이 제출한 ‘해궁 핵심부품 성능 시험 및 계측방법 품질혁신’ 과제가 대상으로 선정됐다. LIG넥스원은 이 과제를 통해 국산 대함유도탄 방어유도탄인 ‘해궁’의 핵심 부품 성능을 안정화하고 유도탄의 장기 운용 신뢰성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과제에 참여한 현종훈 LIG넥스원 수석연구원은 “이번 수상은 KM-ENG, LIG풍산프로테크 등 협력 업체와의 적극적 협업을 통해 얻은 성과”라며 “동반 성장 측면에서 의미 있는 성과로 인정받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기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