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보험

하나생명, 모바일 아파트 담보대출 출시





하나생명이 대출 신청부터 실행까지 모두 모바일로 진행되는 하나생명 아파트 담보대출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하나생명 아파트 담보대출 앱에서 간단한 정보 입력만으로 대출 한도와 금리까지 3분 안에 조회가 가능하다. 소득서류 및 재직서류 등 대출에 필요한 서류도 스크래핑을 통해 자동 제출되며, 전자 등기를 이용해 인감이나 인감증명서 및 등기권리증의 서류를 제출할 필요도 없다.

관련기사



모바일 아파트 담보대출은 기존 1금융권에서만 가능했다. 하지만 하나생명이 모바일 상품을 내놓으면서 중저신용자들도 편리하고 신속하게 대출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차주별 DSR도 최대 50%가 적용되며, 거치기간도 선택의 폭이 넓어져 아파트 담보대출이 필요한 손님들에게 원활한 금융 지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나생명 모바일 아파트 담보대출은 근로·사업·연금소득자 등 소득 증빙이 가능한 손님을 대상으로 하며 KB부동산 시세 확인이 가능한 아파트일 경우 생활안정자금부터 아파트 구입자금까지 신청할 수 있다. 이달 기준 최저 금리는 연 5.15%로 상환 방식은 원금균등분할상환 또는 원리금균등분할상환이며 대출기간은 최대 40년, 대출한도는 최대 10억원이다.

이상훈 하나생명 경영기획·투자본부 상무는 “복잡한 서류 절차 없이 100% 모바일로 진행되어 손님들이 최대한 쉽고 편리하게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 만큼, 앞으로도 손님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하기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하나생명은 출시를 기념해 금리감면 및 중도상환수수료를 면제해주는 프로모션을 한시적으로 진행한다.


박성호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