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NH올원뱅크 가입자 1000만명 돌파…이석준 농협금융 회장 "슈퍼플랫폼 역량 확보 최우선으로"

이석준(둘째 줄 왼쪽 일곱 번째) NH농협금융 회장과 이석용(왼쪽 여섯 번째) NH농협은행장 및 임직원들이 14일 서울 중구에서 개최된 천만고객 돌파 기념 NH올원뱅크 미래 비전 선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NH농협금융지주이석준(둘째 줄 왼쪽 일곱 번째) NH농협금융 회장과 이석용(왼쪽 여섯 번째) NH농협은행장 및 임직원들이 14일 서울 중구에서 개최된 천만고객 돌파 기념 NH올원뱅크 미래 비전 선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NH농협금융지주




NH농협금융지주는 14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1000만 고객 돌파 기념 ‘NH올원뱅크 미래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NH올원뱅크는 2016년 8월 출시 후 7년 만에 가입 고객 1000만 명을 넘어섰다. 이날 행사에는 이석준 회장과 이석용 은행장 및 임직원 150여 명이 참석해 NH올원뱅크의 추진 성과를 되돌아보고 응원 메시지를 나눴다.

관련기사



아울러 NH농협금융지주는 금융과 생활, 인증 서비스를 통합한 ‘NH올원뱅크 하나로 다 되는 슈퍼플랫폼 미래 비전’을 선포했다. 비전에는 △금융 서비스를 쉽고 편하게 제공 △생활 혜택으로 가득찬 새로운 경험 제공 △요구에 즉시 대응 가능한 인프라 변화 체계 구축 등 슈퍼플랫폼 미래상이 담겼다.

이 회장은 “NH올원뱅크 1000만 고객 달성을 위해 노력한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초일류 역량 내재화 프로젝트를 통해 고객 중심의 슈퍼플랫폼 역량 확보를 최우선으로하고, 고객 만족을 넘어 감동의 아이콘이 될 때까지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윤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