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금융정책

신한은행, 한국표준골드바와 금거래 시스템 개발 협력

17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백년관에서 연 금도매 플랫폼 전자상거래 상생협력을 위한 공급망 금융 BaaS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에서 구춘서(왼쪽) 신한은행 중부본부 본부장과 강영광 한국표준골드바 대표가 협약식 이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신한은행17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백년관에서 연 금도매 플랫폼 전자상거래 상생협력을 위한 공급망 금융 BaaS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에서 구춘서(왼쪽) 신한은행 중부본부 본부장과 강영광 한국표준골드바 대표가 협약식 이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이달 17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백년관에서 한국표준골드바와 금도매 플랫폼 전자상거래 상생협력을 위한 공급망 금융 BaaS(Banking as a Service) 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관련기사



신한은행은 한국표준골드바가 출시를 앞두고 있는 ‘지금이야’ B2B 금 거래 플랫폼에서 구매자들이 간편하게 결제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현하고 에스크로 기능도 추가해 거액의 선금 거래가 안전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협업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금 거래 계좌 선도 은행으로서 금 사업자들의 매매대금 결제와 부가가치세 납부를 지원하고 있으며, 한국표준골드바는 ‘지금이야’ 등 금 제품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금 거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신한은행은 향후 금사업자들을 위해 선정산, 구매자 금융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개발하고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동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