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같은 학교 여학생 성폭행…방치 후 도주한 20대 남성 구속

19일 새벽 혜화역 인근 골목에서 범행

범행 3시간 40분 만에 자택에서 체포

함께 술 먹고 데려다주다 범행 이른 듯

법원, 20일 A씨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서울혜화경찰서. 연합뉴스서울혜화경찰서. 연합뉴스




술에 취한 채로 같은 학교 학생을 성폭행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경찰에 붙잡혔던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혜화경찰서는 준강간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구속하고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A씨는 지난 19일 새벽 5시께 서울 종로구 혜화역 인근 골목에서 술에 취한 같은 학교 여성 B씨를 성폭행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관련기사



“길거리에 여성이 쓰러져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골목길에 의식을 잃은 채 쓰러져 있는 B씨를 발견하고 병원으로 옮겼다.

경찰은 B씨의 옷이 흐트러져 있는 점 등을 토대로 강력 범죄로 판단하고 폐쇄회로(CC)TV 추적으로 통해 사건 발생 3시간 40분 만인 8시 40분께 A씨를 자택에서 긴급 체포했다.

A씨는 B씨 등과 술을 마신 뒤 B씨를 집까지 데려다주던 중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법원이 20일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승령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