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최종 현장점검 나선 부산시

경기장 시설 등 안전관리 실태 점검

감염병 관리에도 빈틈없이 대응 방침

부산시청 전경. 사진제공=부산시부산시청 전경. 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13일 ‘BNK부산은행 2024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가 열릴 벡스코 제1전시장을 방문해 대회 준비 사항을 최종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날 이준승 시 행정부시장, 김택수 대회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등은 경기장 시설 설치 현황 등을 살펴보고 조직위와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한다.

관련기사



오는 16일부터 25일까지 열리는 탁구선수권대회에는 47개국 20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다.

해당 기간 하루 평균 1만 명 이상의 국내외 관람객이 경기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시는 안전관리 대책을 꼼꼼히 살피는 등 안전 관리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특히 여러 국가에서 선수 등 외국인이 입국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홍역, 노로바이러스 등 감염병 관리에도 빈틈없이 대응할 계획이다.

이 부시장은 “이번 대회가 마무리되는 순간까지 안전관리에 집중할 것”이라며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개최해 부산을 전 세계에 알리겠다”고 말했다.


부산=조원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