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생활

티켓몬스터 관세청 서울본부세관과 ‘맞손’

티켓몬스터는 관세청 서울본부세관과 온라인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측은 위조품 유통과 밀수 등 불법 행위를 적시에 적발할 수 있도록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티켓몬스터는 관세청 서울세관의 도움을 받아 앞으로 불법행위에 대한 직원 교육에 나서는 한편 정보공유를 위한 사내 연락 담당자를 지정하는 등 관세청 서울세관의 사이버감시단 활동도 지원한다.

관련기사



신현성 티켓몬스터 대표는 “관세청 서울세관과 함께 위조품 판매를 차단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프로세스를 보완해 고객들이 더욱 믿고 쇼핑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