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스포츠

日축구, 브라질월드컵 본선 진출

일본이 2014년 브라질월드컵 축구대회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알베르토 자케로니(이탈리아) 감독이 이끄는 일본은 4일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년 브라질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 예선 B조 7차전 호주와의 홈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4승2무1패가 된 일본은 승점 14점으로 남은 이라크와의 조별리그 최종전 결과에 관계없이 조 1위를 확정, 브라질월드컵 본선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개최국 브라질을 제외하고 본선 진출이 확정된 것은 일본이 처음이다.


1998년 프랑스 대회 때 처음 월드컵 본선 진출의 기쁨을 누린 일본은 2002년 한일월드컵에는 개최국 자격으로 자동 출전했고 이후 2006년 독일,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5회 연속 본선에 진출했다.

관련기사



일본은 후반 38분 호주의 토미 오어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일본 진영 왼쪽을 파고들던 오어는 문전으로 공을 올려줬고 이것이 일본 골키퍼 가와시마 에이지의 키를 살짝 넘겨 그대로 골로 연결됐다.

하지만 일본은 후반 추가 시간에 혼다 게이스케가 페널티킥으로 동점을 만들어 극적인 무승부를 이뤘다.

페널티지역 안에서 호주 수비수 맷 매케이가 공을 손으로 막는 반칙을 저질러 경고를 받았고 그러면서 페널티킥을 일본에 헌납했다.

/디지털미디어부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