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현대상사, 중소.벤처기업에 3천억 투자

2002년까지 인터넷·정보통신분야 중심현대종합상사는 2002년까지 인터넷과 정보통신,전자기기 등 3개 분야 450개 이상의 중소·벤처기업에 지분 확보 등의 방식으로 3,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현대상사는 이날 전국경제인연합회에서 열린 「대기업과 중소·벤처기업과의 만남의 장」 행사에서 벤처 투자 3개년 계획을 발표하면서 향후 글로벌 벤처 지주 회사 구축을 목표로 과감한 벤처사업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현대상사는 올해안에 100개 벤처기업에 500억원을, 2001년에는 150개 벤처기업에 1,000억원을, 2002년에 200개 벤처기업에 1,500억원을 각각 투자할 계획이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벤처기업도 발굴, 투자할 방침이다. 한편 기업은행도 이날 행사에 참석, 올해중 벤처기업에 1천억원의 투자 펀드를 조성,신주 및 전환사채 인수 방식으로 직접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업은행은 우수 기술을 보유하거나 사업성이 양호한 기술 집약 업종의 벤처기업에 대해 기업당 15억원 범위 내에서 투자키로 했다. 이훈기자LHOON@SED.CO.KR

관련기사



이훈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