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머니 조크] 아내의 선견지명


A man had an awful day fishing on the lake, sitting in the blazing sun all day without catching a single one.

On his way home, he stopped at the supermarket and told the fish salesman, "Pick me four large catfishes,"


The fish salesman said, "Okay, but I suggest that you take the 'orange roughy'."

The man asked, "But why?"


The fish salesman said, "Because your wife came in earlier today and said that if you came by, I should tell you to take orange roughy. She prefers that for supper tonight."

관련기사



한 남자가 뜨거운 햇볕 아래 앉아 호숫가에 앉아 낚시를 했는데 하루 종일 단 한 마리의 고기도 잡지 못했다.

힘들게 하루를 보내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그는 슈퍼마켓에 들러 생선코너 점원에게 말했다, "큰 걸로 메기 네 마리 주세요."

점원은 "그러시죠. 그런데 저는 오렌지 라피를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남자가 물었다, "왜요?"

그러자 생선코너 점원이 말했다. "오늘 아침에 부인이 오셔서 손님이 가게에 들르면 오렌지 라피를 추천해 달라고 부탁을 하고 가셨어요. 오늘 저녁거리로 그걸 원하신다고요."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