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기아특수강, 상반기 영업익 72억원

특수강 전문메이커인 기아특수강은 올 상반기 영업이익이 72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대비 233.3%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기아특수강은 매출은 7.4% 감소했으나 신기술 개발, 공정개선을 통한 생산성 향상으로 비용을 줄여 영업이익이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98년 법정관리 직전 매출대비 원가율이 110%였던 기아특수강은 생산품목 조정및 인력 35% 감축등 대대적인 구조조정으로 올해 매출대비 원가율을 90%대로 낮추는데 성공했다. 강동호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