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IB스포츠, 김연아 재계약 불발 전망에 약세

IB스포츠가 피겨선수 김연아(20·고려대)와의 독점 에이전트 재계약이 성사되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되면서 약세를 보였다. 23일 증시에서 IB스포츠는 전날보다 0.63% 내린 2,355원을 기록하며 이틀째 하락했다. 업계에 따르면 김연아 선수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해오던 IB스포츠 임원이 최근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IB스포츠가 김연아 선수와의 재계약이 무산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는 게 악재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IB스포츠는 지난 2007년 4월 김연아 선수와 계약을 맺고 광고ㆍ협찬ㆍ출판 등 모든 사업 영역에 대한 독점 에이전트 권한을 행사해왔다. 이 계약은 오는 30일 종료된다.

관련기사



최수문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