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신한금융 "사랑 듬뿍 담아 반죽했어요"


한동우(오른쪽 두번째) 신한금융그룹 회장 및 사장단이 24일 종로구 숭인동의 적십자 봉사관을 찾아 밀가루 반죽을 만들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은 이날 '따뜻한 국수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국수와 빵을 직접 만들어 독거노인 가정에 전달하는 한편 대한적십자사에 5,000만원을 기부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