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신성홀딩스, 5기라인 증설 결정...연 생산량 300MW 확대

신성홀딩스가 태양광시장 수요증가 전망에 따른 생산능력 증대를 위해 5기라인 증설을 결정하고 연 생산량 300MW 확보에 나섰다. 신성홀딩스는 총 200억원을 들여 올 상반기내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증설비용은 자기자금으로 투자할 계획이라고 21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신성홀딩스는 지난해 9월말부터 4기라인 투자에 나서 생산능력을 250MW로 확대시키고 있고, 당초 계획인 3월말 준공목표보다 1개월 앞서 2월초부터 가동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5기 연생산 능력 50MW급 신규라인이 상반기내 완공되면, 신성홀딩스의 태양전지 생산능력은 연300MW로 늘어날 전망이다. 조사기관 솔라앤에너지는 올해 태양광시장 규모를 지난해 16GW에서 20% 이상 증가한 20GW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고, 생산능력이 지난해 초 100MW에서 3배 증가된 300MW가 되는 신성홀딩스의 급격한 매출확대가 전망된다. 신성홀딩스 관계자는 “300MW로 증설을 완료하면 좀더 많은 고객의 유치가 가능해지고 원가경쟁력이 더욱 강화되어 매출규모 면이나 현금창출능력 면에서 안정성이 더욱 견고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제품 차별화와 생산능력 확대에 더욱 매진해 태양광시장의 글로벌리더가 되겠다”고 밝혔다. 신성홀딩스는 2015년 생산량 1GW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지속적인 투자에 나서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