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스포츠

올림픽에서 레슬링 퇴출. 태권도는 잔류할 듯

2020년 하계올림픽에서 레슬링이 정식 종목에서 제외됐다.

관련기사



AP통신은 12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소식통을 인용, 이 같은 결정이 내려졌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태권도는 올림픽 핵심종목으로 남게 됐다. /디지털미디어부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