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품격높은 편안함 추구한다

일주 내내 꽉 막힌 사무실과 갑갑한 넥타이에 갇혀 지내는 샐러리맨들에겐 화창한 봄조차도 무료하게 느껴진다.이럴땐 과감하게 넥타이를 풀고 가벼운 옷차림으로 집을 나서보자. 그리고 어느새 꽃망울을 터뜨린 개나리들에게 눈길을 줄 여유도 가져보는 것이 어떨지. 올 봄 유행인 정통 캐주얼은 단정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낼 수 있어 평상복뿐 아니라 출근복으로도 한번쯤은 시도해 볼만하다. 이러한 옷들은 체크·줄무늬 등 해외 명품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전통적인 무늬들을 포인트로 사용, 최근 고급화 추세의 패션경향을 반영하고 있다. 게다가 최근 벤처기업은 물론 LG전자, 제일제당 등 일반기업들에서도 「복장 파괴」바람이 불고 있어 정장풍의 수트만을 고집하는 건 시대에 뒤떨어진 생각이다. 형식보다는 능력을 중시하는 요즘, 정통 캐주얼은 근무시간 뿐 아니라 공식적인 비즈니스 석상에서도 어느 정도 용인되는 분위기다. ◇발랄한 느낌의 체크 셔츠 코디법 정통 캐주얼에서 주로 많이 볼수 있는 무늬는 타탄체크. 타탄체크는 스코틀랜드 크란의 전통적인 격자무늬로 체크가 이중삼중 겹쳐 무늬와 색상의 변화를 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타탄체크를 입을 때는 단색의 면바지가 제격. 셔츠안에 흰색 라운드 티셔츠를 입고 셔츠를 풀어 겉옷처럼 입어도 발랄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또 바지는 체크에 사용된 색상중 하나와 통일감을 주면 멋스러운 느낌을 줄수 있다. 체크 셔츠는 여러가지 색이 어우러져 있어 자신의 체형과 얼굴형에 맞는지 판단하기 어렵기 때문에 반드시 입어 보고 결정하는 것이 좋다. ◇단정한 느낌의 줄무늬 티셔츠 코디법 체크와 함께 정통 캐주얼에서 많이 쓰이는 것이 바로 아이비 스트라이프나 싱글 스트라이프 등의 줄무늬다. 아이비 스트라이프는 커다란 굵은 선의 중심에 가는 선을 함께 섞어 배색하는 기본 스타일의 줄무늬. 얼굴이 둥글거나 뚱뚱한 체형일 경우 세로 줄무늬가, 얼굴이 길거나 마른 사람은 가로형 줄무늬가 어울린다. 싱글 스트라이프는 한가지 색상으로 줄무늬의 두께에 변화를 주는 형태. 단정한 느낌을 연출하려면 가는 줄무늬, 발랄한 느낌의 나들이용 복장으로는굵은 줄무늬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거래처 방문시의 단정한 캐주얼 출근복으로 단정하면서도 편한 스타일을 원한다면 체크 셔츠나 줄무늬 셔츠등을 안에 받쳐입는 대신 겉옷으로 모와 폴리에스테르 혼방의 캐주얼한 정장 수트를 입는 것이 좋다. 또는 단색 셔츠에 니트 조끼를 입어 단정하게 연출하는 것도 바지는 주름이 잘 가지 않는 「링클 프리」 면바지가 좋으며 색상은 같은 색 계열의 톤앤톤 코디가 돋보인다. 좀 더 활동적인 분위기를 원한다면 체크무늬의 색상중 하나를 선택해 밝은 색 셔츠와 어두운색 수트를 함께 시도해 볼만하다. 심플한 면자켓이나 프렌치 코트, 단정한 사파리등도 요즘 유행하는 아이템이며 색상은 베이지나 연한 회색등이 무난하다. 윤혜경기자LIGHT@SED.CO.KR 입력시간 2000/03/29 19:07

관련기사



윤혜경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