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주가 16P 급락…공방끝 610선 지켜

5월의 마지막 장은 미국시장 급락의 여파로 우울하게 마감했다. 종합주가지수는 610선으로 후퇴했으며 코스닥지수도 보름 만에 81선대로 밀렸다.31일 주식시장은 전일 미국 증시가 급락함에 따라 외국인들이 대규모 매도공세를 벌여 장중 한 때 19포인트 이상 떨어졌으나 프로그램 매수세 유입으로 낙폭이 다소 줄어들었다. 이에 따라 종합주가지수는 전일보다 16.26포인트 떨어진 612.16포인트로 마감했다. 거래량도 5월 중 가장 적은 3억8,000만주에 그쳤다. 코스닥지수 또한 개인들의 매수에도 불구하고 외국인 및 기관들의 매도물량에 맥을 못춰 전일보다 1.87포인트 하락한 81.35포인트를 기록했다. 이정배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