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해피투게더3’ 황치열 “중국에서의 인기? ”유재석보다는 내가 조금 낫다“ 말해 폭소

‘해피투게더3’ 황치열 “중국에서의 인기? ”유재석보다는 내가 조금 낫다“ 말해 폭소

‘해피투게더3’ 황치열 “중국에서의 인기? ”유재석보다는 내가 조금 낫다“ 말해 폭소‘해피투게더3’ 황치열 “중국에서의 인기? ”유재석보다는 내가 조금 낫다“ 말해 폭소





‘해피투게더3’ 황치열이 중국에서의 인기에 대해 방송에서 말했다.

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는 ‘태양의 남친들 특집’으로 꾸며져 황치열, 장위안, 이세진, 도상우, 조대관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중국판 나는 가수다 시즌4’를 통해 중국에서 한류의 중심으로 우뚝 선 황치열이 현재 중국 내 인기에 대해 밝혔다. 그는 ”유재석보다는 내가 조금 낫다“며 능청스럽게 말해 폭소케 했다.


황치열은 이어 ”김수현과 함께 면세점 모델로 합류했다. CF가 많이 들어와 고르고 있는 상황“이라며 중국에서의 인기에 대해 전했다.

관련기사



아울러 ‘중국판 나가수’에서 황치열의 매니저로 출연하고 있는 장위안은 황치열의 중국 인기를 대신 증언해 신빙성을 더했다. 장위안은 ”잡지 표지의 앞면은 황치열, 뒷면은 송중기“라며 황치열의 인기가 현재 중국에서 ‘태양의 후예’로 엄청난 인기몰이 중인 배우 송중기에 견줄 정도라고 밝혀 탄성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장위안은 ”황치열에게 중국 여자 연예인들이 대시를 하기도 한다“며 사적인 인기까지 공개해 황치열을 당혹케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3’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전종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