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뉴스룸’ 임수정, “30대 여자라서 좋다”

‘뉴스룸’ 임수정, “30대 여자라서 좋다”

‘뉴스룸’ 임수정, “30대 여자라서 좋다”‘뉴스룸’ 임수정, “30대 여자라서 좋다”





‘뉴스룸’에 출연한 배우 임수정이 연일 화제인 가운데 과거 출연했던 방송에서 언급한 내용에도 시선이 쏠리고 있다.

임수정은 지난해 6월 방송된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 말아요 그대’에 출연해 ‘여자’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당시 임수정은 “20대에는 크게 상처받고 휘둘렸던 것 같다. 지금은 30대 여자고 30대 여배우라서 좋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이어 임수정은 “세월을 이긴 돌이 둥글게 변하듯 자연스러운 변화”라며 “요즘은 정신적인 자유로움을 느낀다. 나다운 것, 내가 원하는 것에 집중하면서 살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7일 오후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임수정이 출연해 신비주의 이미지에 대해 은둔형인 면이 있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사진=JTBC ‘뉴스룸’ 방송화면 캡처]

장주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