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엄태웅, ‘성폭행 혐의 피소’에 네티즌 “꽃뱀에게 빌미를 주지말자”

엄태웅, ‘성폭행 혐의 피소’에 네티즌 “꽃뱀에게 빌미를 주지말자”엄태웅, ‘성폭행 혐의 피소’에 네티즌 “꽃뱀에게 빌미를 주지말자”




배우 엄태웅이 성폭행 혐의로 피소된 가운데 네티즌들이 실망감을 드러냈다.

23일 경기 분당경찰서는 엄태웅에 대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의 고소장을 접수,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고소장에 따르면 엄태웅은 올해 1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한 오피스텔에 있는 마사지업소에서 여종업원 A(30대·여)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관련기사



이에 엄태웅 소속사 키이스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고소인이 주장하는 성폭행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해당 소식을 전한 네티즌들은 “여기서 젤 중요한 건 마사지업소를 갔냐?? 안갔냐??가 제일 중요한거다(stre****)”, “마사지 업소 도대체 왜 가는 거지 꽃뱀에게 빌미를 주지말자(hani****)”, “어쨌든 마사지업소를 갔니...(jyn3****)”, “비호감. 방송에서 순진한척 하더만 아이 키우는 아빠가 참 도덕적으로 문제가 많네 내 입이 정말 더럽다(haze****)”, “좋은 아빠 이미지 상승했는데 처자식이있는 엄태웅마저(beau****)”라며 엄태웅에 대한 실망감을 드러냈다.

[사진=키이스트 제공]

전종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