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서유리, ‘질투의 화신’ 독려 메시지 공개 “많이 봐주세요”

서유리, ‘질투의 화신’ 독려 메시지 공개 “많이 봐주세요”서유리, ‘질투의 화신’ 독려 메시지 공개 “많이 봐주세요”




방송인 서유리가 ‘질투의 화신’ 본방 사수를 독려하는 메시지를 공개했따.

서유리는 24일 밤 10시 방송될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첫 방송을 앞두고, 소속사 초록뱀이앤엠 공식 SNS를 통해 방송 시청을 독려하는 메시지를 담은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서유리는 “‘질투의 화신’ 오늘 밤 10시 첫방입니다! 많이 봐주세요”라는 친필 메시지가 담긴 종이를 들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첫 방송을 앞두고 설렘과 기대를 담은 표정을 짓고 있어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관련기사



‘질투의 화신’은 방송국 내 아나운서와 기상 캐스터의 치열한 경쟁과 사랑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마초기자와 재벌남이 생계형 기상캐스터를 만나 사랑과 질투로 망가져가며 애정을 구걸하는 유쾌한 삼각 로맨스 드라마다.

서유리는 극 중 공효진의 동기이자 방송국 기상캐스터 홍지민 역으로 출연해 공효진, 조정석 등과 호흡을 맞춘다. 성우 출신으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해 온 서유리의 연기자 변신에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출처=초록뱀이앤엠 공식 SNS]

김상민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