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공기업

가스공사, 리우올림픽 태권도 선수단 환영식 개최

금메달 딴 김소희 선수에 5,000만원 격려금 전달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5일 대구혁신도시 본사에서 2016 리우올림픽 태권도 선수단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승훈(가운데) 가스공사 사장이 임직원, 태권도 선수단 등과 함께 파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가스공사한국가스공사는 지난 5일 대구혁신도시 본사에서 2016 리우올림픽 태권도 선수단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승훈(가운데) 가스공사 사장이 임직원, 태권도 선수단 등과 함께 파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5일 대구혁신도시 본사에서 2016 리우올림픽 태권도 선수단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승훈 사장과 임직원을 비롯해 리우올림픽 태권도 여자 49kg급 금메달리스트 김소희 선수, 남자 68kg급 동메달리스트 이대훈 선수, 남자 80kg이상급 동메달리스트 차동민 선수, 박종만 가스공사 태권도 선수단 감독 등이 참석했다.


환영식은 선수단의 사인회를 시작으로, 메달을 획득한 선수들과 태권도 선수단에 대한 포상 및 격려금 전달식 순으로 진행됐다. 금메달을 획득한 김소희 선수에게는 5,000만원, 동메달을 획득한 이대훈, 차동민 선수에게는 각각 1,00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됐다.

관련기사



이승훈 사장은 환영사에서 “대한민국과 가스공사를 대표해 뛰어준 선수단 모두 수고 많았다”며 “앞으로도 태권도의 발전과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위해 격려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가스공사 태권도 선수단은 지난 1997년 창단돼 현재 14명의 선수가 소속돼 있다. 이번 리우올림픽에서는 태권도 대표선수단 5명 중 3명을 배출하고 전원 메달 획득에 성공하는 성과를 올렸다.

/세종=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박홍용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