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남양주·구리도 광역버스 준공영제 동참

경기도는 남양주·구리시가 광역버스(직행좌석형 시내버스) 준공영제 동참 의사를 밝혔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 1월1일부터 시행되는 광역버스 준공영제에 참여하는 시는 15개에서 17개로 늘었다. 17개 시의 준공영제 적용 노선은 73개, 버스 대수는 833대다.

관련기사



광역버스 인·면허권을 가진 수원·용인·광명·김포·파주·안산·안양·시흥·포천·양주·남양주·구리 등 12개 시와 노선이 거치는 부천·의정부·군포·의왕·과천 등 5개 시다.

성남·고양·화성·광주·하남·가평·오산 등 7개 시·군은 재정 부담 등을 이유로 불참했다. 버스준공영제는 공공기관이 수입금을 관리하고 운행실적에 따라 원가를 보전해 주는 것이다.

윤종열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