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부산 기업 10개사, 중국 국제수입박람회 참가

부산시와 부산상공회의소는 오는 10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제1회 중국 국제수입박람회’에 지역 소비재 수출기업 10개사가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중국 정부가 주관하는 최대 규모의 수입전문 박람회다. 부산지역에서는 신흥F&D·삼보텍·카나·아이디어월드·닥터스킨·일광제과·코리나무역·골든블루·엠에스글로벌·김마루 등 식품·화장품 제조·판매사가 참가한다. 이들 기업은 주최 측에서 최종 선정했기 때문에 참가 이력만으로도 경쟁력을 가진다고 부산시는 설명했다. 또 박람회에 130여개국 2,800여개 기업이 참가하는 만큼 품목별 세계 시장 동향과 전망을 한 곳에서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조원진기자

관련기사



조원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