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문원주, SBS ‘녹두꽃’에서 백가의 사위 ‘김당손’으로 변신..조정석·윤시윤과 함께 호흡

배우들의 ‘연기 스승’이자 ‘실력파 배우’로 이름을 알린 배우 문원주가 대중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에서 백가의 사위인 ‘김당손’으로 완벽 변신해 배우 조정석, 윤시윤과 함께 호흡 맞출 것을 예고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뽀빠이엔터테인먼트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은 물론, 작품마다 완벽한 연출력의 신경수 감독과 완성도 높은 스토리를 자랑하는 정현민 작가의 극본으로 방영 전부터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는 SBS 새 금토 드라마 ‘녹두꽃’(연출 신경수/극본 정현민/제작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서 실력파 배우 문원주가 백가의 사위이자 전라감영의 군교인 ‘김당손’ 역으로 합류해 열연할 예정이다.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역사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 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로 배우 조정석, 윤시윤, 한예리를 비롯해 실력 있고,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 중, 실력파 배우 문원주가 맡은 ‘김당손’ 역은 배우 조정석, 윤시윤의 아버지인 백가(박혁권 분)의 사위이자 전라감영의 군교이다. 우락부락한 인상에 풍채가 좋은 캐릭터로 제법 용맹한 군인처럼 행세하지만, 사실은 보기와 다르게 간이 작고, 용렬한 위인이다.


또한, 아내 ‘이화’가 아니라 장인 백가의 재산을 사랑하는 인물이기도 한 ‘김당손’ 캐릭터를 배우 문원주가 얼마나 안정적인 연기력과 찰진 캐릭터 소화력으로 입체적으로 그려낼지 기대감을 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함께 호흡할 조정석, 윤시윤을 비롯해 다른 배우들과 얼마나 신선하고 찰떡 같은 케미로 극의 몰입도와 활력을 더할 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배우 문원주는 연극으로 연기인생을 시작해 영화, 뮤지컬, 드라마 할 것 없이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다. 또한, 배우들의 연기 스승이자 극작가로도 작품을 올리는 등 인정받으며 다재 다능한 매력으로 꾸준한 활동을 하고 있는 실력파 베테랑 배우이다.

이렇듯, 베테랑 ‘실력파 배우’ 문원주가 ‘김당손’으로 완벽 변신해 활약을 펼칠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은 올 상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