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감성 보컬그룹 노을, 2019 소극장 콘서트 'Cafe 유월' 개최

감성 보컬그룹 노을이 2019 소극장 콘서트 ‘Cafe 유월’을 개최한다.

사진=씨제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전국투어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노을이 오는 6월 8일, 9일 양일간 신한카드 FAN(판) 스퀘어 라이브홀에서 ‘Cafe 유월’ 소극장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소극장 콘서트는 노을만의 깊은 감성과 음악을 더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로, 노을의 소극장 공연을 기다려온 관객들과 특별한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고 전했다.



앞서 노을은 작년 6월 동명의 타이틀 ‘Cafe 유월’ 소극장 콘서트로 관객들을 만난 바 있다. 노을은 대표곡은 물론 커버곡, 스페셜 댄스무대 등 색다른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다가갔으며, 팬들의 요청에 의해 즉석에서 라이브와 댄스 등을 선보이며 소극장 콘서트답게 더 가까이에서 관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에 이번 소극장 콘서트 역시 노을이 어떤 다채로운 무대를 펼치게 될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연 관계자는 “최고의 보컬그룹 노을의 감성과 멜로디가 숨 쉬는 특별한 공간 ‘Cafe 유월’이 다시 개최된다. 커피 향처럼 깊은 감성이 담긴 기존 명곡 외에도 노을만의 아름다운 하모니와 주옥같은 선곡들로 그들의 음악적 매력을 더욱 깊이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무대를 준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노을의 콘서트 소식을 접한 팬들은 “작년에도 귀랑 눈이 호강했는데 올해도 ‘Cafe 유월’이 열린다니! 너무 행복하다”, “이번에도 네 멤버의 환상의 케미 기대합니다! 어떤 무대들을 준비할지 벌써부터 기대”, “내가 6월을 기다리는 이유 중 하나! 노을만의 시그니처 콘서트 ‘Cafe 유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2019 노을 소극장 콘서트 ‘Cafe 유월’의 티켓 판매는 오는 15일(월)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진행된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