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김종국 콘서트, '런닝맨' 멤버들에 母벤져스 박준형까지…흥 대폭발



김종국과 동료들이 모두 모여 즐거운 콘서트를 함께했다.

2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9년만에 개최된 김종국의 단독 콘서트 현장을 공개했다.

김종국은 특유의 고움으로 30여곡을 소화해야 하는 콘서트를 앞두고 긴장한 기색이 역력했다. 도라지즙을 세 봉지나 마실 정도로 긴장했고, 목을 계속 풀어가며 실수하지 않으려 노력했다.

더욱이 콘서트 당일 김종국은 감기에 걸려 목 상태가 완벽하지는 않은 상황. 그는 그 좋아하는 운동마저 일주일간 쉬었을 만큼 컨디션에 신경을 기울였다.


또 길어진 공백기를 우려하며 “올해는 노래를 많이 해야겠다. 아이들이 내가 가수인 줄 모른다”고 우스갯소리를 하며 긴장을 풀어내려는 모습을 보였다.



리허설을 후 대기실에는 ‘미우새’ MC인 모벤져스와 ‘런닝맨’ 멤버인 유재석, 이광수, 전소민이 방문해 아낌없는 응원을 하며 힘을 불어넣었다.

막상 공연이 시작되자 김종국은 이전의 모습을 털어내고 여유있게 관객을 맞았다. 유재석은 열정적인 함성과 춤으로 분위기를 이끌어냈고, 최수종 하희라 부부도 등장해 현장 분위기를 함께 즐겼다.

콘서트 게스트로는 god의 박준형이 깜짝 등장해 우레와 같은 환호를 받았고, 하하는 랩 파트를 맡아 김종국과 함께 호흡하며 분위기를 절정으로 이끌었다.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