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현대차 베뉴 "트렁크-텐트 합체도 돼요"

맞춤형 사양 강화해 2030 공략

  • 이재용 기자
  • 2019-07-04 15:35:33
  • 기업
현대차 베뉴 '트렁크-텐트 합체도 돼요'
베뉴 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이달 출시 예정인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베뉴’의 주 고객층인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전용 커스터마이징(개인화) 상품과 고객 맞춤형 사양을 선보인다.

현대차는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한 베뉴 튜익스(TUIX·커스터마이징 브랜드) 상품과 고객이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도록 총 21개의 외장 컬러 및 디자인 특화 모델 ‘플럭스(FLUX)’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베뉴 튜익스 상품은 적외선 무릎 워머, 반려동물 패키지, 오토캠핑용 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 스마트폰 사물인터넷(IoT) 패키지, 프리미엄 스피커 등이 있다.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적외선 무릎 워머는 스티어링 휠 연결 부분 하단에 적외선 복사열 장치를 설치해 겨울철 히터 바람 없이도 운전자의 허벅지와 무릎을 따뜻하게 해주는 상품이다.


반려동물 패키지는 유아용 시트 고정 장치에 고정시킬 수 있는 반려동물 전용 카 시트와 안전벨트에 연결 가능한 반려동물 가슴줄, 반려동물 승하차 시 오염을 방지해주는 커버 등으로 구성돼 있다.

현대차 베뉴 '트렁크-텐트 합체도 돼요'
베뉴 반려동물 카시트. /사진제공=현대차

오토캠핑족을 위한 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는 텐트를 베뉴 트렁크 부분과 연결시켜 공간 활용을 극대화했으며 텐트와 차량이 일체감을 줄 수 있도록 최적화된 사이즈로 디자인됐다. 스마트폰 IoT 패키지는 운전자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윈도, 아웃사이드 미러, 선루프, 시트 열선 장치 등 차량 내 편의장치를 통합 제어할 수 있는 상품이다.

튜익스 제품 중 적외선 무릎 워머와 휠같이 차량 장착이 필요한 상품은 차량 계약 때 선택품목으로 구매할 수 있다. 반려동물 상품과 에어 카텐트 등의 상품은 현대차 블루멤버스 포인트몰과 튜익스몰에서 살 수 있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고객의 취향에 따라 루프 컬러를 외장 컬러와 달리할 수 있도록 색상을 운영해 총 21개의 다른 색상을 가진 베뉴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베뉴는 11개의 외장 컬러와 3개의 루프 컬러(초크 화이트, 팬텀 블랙, 애시드 옐로) 조합을 통해 총 21개의 색상 연출이 가능하다.

아울러 현대차는 베뉴 기본 차량에 튜익스 외장 디자인 파츠를 적용시키고 별도의 내장 컬러와 차량 내부 컬러 장식을 선택할 수 있는 플럭스 모델을 운영한다. 베뉴 플럭스 모델은 기본 차량의 십자형 그릴 대신 핫스탬핑 공법이 적용된 새로운 디자인의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됐다. 또 베뉴 플럭스 모델은 블랙과 그레이, 메테오 블루 등 총 세 가지의 내장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베뉴는 주 고객층이 20~30대 밀레니얼 세대인 만큼 이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상품성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상품과 고객 맞춤형 사양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재용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