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송새벽X유선 ‘진범’ 제23회 BIFAN ‘부천 초이스: 장편’ 부문 관객상 수상

송새벽X유선 ‘진범’ 제23회 BIFAN ‘부천 초이스: 장편’ 부문 관객상 수상

오는 7월 10일 가장 강렬한 서스펜스를 선사할 추적 스릴러 <진범>이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부천 초이스: 장편’ 부문 관객상을 수상해 화제다. [제공·배급: 리틀빅픽처스 | 제작: ㈜곰픽쳐스 | 공동제작: ㈜트러스트스튜디오 | 각본·감독: 고정욱 | 출연: 송새벽, 유선, 장혁진, 오민석]



영화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 ‘영훈’(송새벽)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유선)이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 잘 짜인 연출, 배우들의 완벽한 연기 호흡, 기발한 설정까지 명품 스릴러의 조건을 모두 갖춘 영화 <진범>이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부천 초이스: 장편’ 부문 관객상을 수상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리틀빅픽처스


1997년 시작을 알린 후 현재 제23회를 맞이하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판타스틱영화제로 매년 많은 관객들을 불러모으는 것은 물론 칸국제영화제의 인정을 받으며 세계적인 영화제로서 주목받고 있다. 영화제 내 국제경쟁 섹션 ‘부천 초이스: 장편’ 부문에서 유일한 한국 영화로 이름을 올려 기대를 모았던 <진범>은 이번 수상 소식을 전하며 올여름 놓쳐서는 안될 단 하나의 작품임을 증명했다.

한편, 고정욱 감독은 지난 제17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단편 <독개구리>로 관객상을 수상한데 이어 또 한 번 수상의 쾌거를 알려 스릴러에 특화된 감독임을 입증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이번 수상으로 작품성은 물론 대중성까지 인정받은 <진범>이 올여름 극장가를 사로잡을 수 있을지 흥행 행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관객상 수상으로 올여름 가장 강력한 기대작으로 떠오른 <진범>은 오는 7월 10일 개봉 예정이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