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애런, ‘슈스케’ 이후 8년 만 데뷔 이유 “부족하다 생각”

가수 애런이 “Mnet ‘슈퍼스타K’ 출연 이후 8년만에 데뷔한다.

애런은 11일 오후 2시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앨범 ‘퍼즐 나인 피스‘의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첫 데뷔앨범을 앞두고 애런은 “설레지만 행복감을 만끽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라고 데뷔 소감을 전했다.



애런은 데뷔 앨범에 수록된 전곡 작사,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했으며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실력을 예고, ’정규 앨범 데뷔‘라는 이례적인 행보를 알리며 화려한 데뷔를 예고했다.

애런은 Mnet ‘슈퍼스타K’ 출연 이후 8년 만에 데뷔하게 됐다. 그는 “8년간 연습하며 역량을 키웠다”고 말했다.

다소 데뷔가 늦어진 이유에 대해선, “개인적으로 음악적인 발전이 더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오래 기다렸다고 할 수 있겠지만 그동안 작사나 작곡, 프로듀싱 작업에 참여하면서 제 개인적인 역량을 늘렸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지금이 데뷔하기 적절한 시기인 것 같다는 회사의 의견과 저도 그렇게 생각해서 데뷔를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애런은 같은 시기에 출발한 가수들이 무대에 올라 빛이 나는 것을 볼 때 부러웠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음악을 들려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각오를 전했다.

애런(ARRAN)의 데뷔 앨범 타이틀곡 ‘퍼즐’(PUZZLE)은 꿈이라는 퍼즐을 완성하기 위해 한 걸음씩 나아가는 성장 스토리를 담고 있는 곡. 애런 특유의 밝고 청량한 에너지와 감각이 돋보이는 곡이다.

한편, 애런은 오늘(1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데뷔 앨범 ‘퍼즐 나인 피스(PUZZLE 9 PIECES)’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한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