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 정유미, 강타와 비밀 열애설 부인.."연인 아냐, 친한 사이일 뿐"

가수 강타(40, 본명 안칠현)가 하루 만에 두 여성과 잇단 열애설에 휘말렸다.

사진=양문숙 기자


어제(1일) 오전 레이싱 모델 우주안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타와 찜질방에서 데이트하며 입을 맞추는 영상을 공개하며 “끝난 사이다”고 해명하였다. 이어 같은 날 오후에는 배우 정유미와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에 정유미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두 사람은 친한 사이일 뿐 교제하는 사이가 아니다”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강타와 배우 정유미가 2년간 비밀 연애를 하며 만남을 가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