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전문]'구혜선과 인스타 폭로전' 안재현, 광고 전격 중단…"이미지 안 맞아"

  • 김경훈 기자
  • 2019-08-22 15:33:59
  • TV·방송

구혜선, 안재현, 광고, 퇴출, 사랑꾼, 이혼, 갈등, 신혼일기, 문보미

[전문]'구혜선과 인스타 폭로전' 안재현, 광고 전격 중단…'이미지 안 맞아'
배우 안재현/사진=안재현 인스타그램

구혜선·안재현 부부의 폭로전이 진흙탕 싸움의 양상으로 변질된 가운데 안재현이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화장품 업체가 광고 중단을 전격 선언했다.

웨딩콘셉트 화장품 브랜드 멀블리스(MERBLISS)는 22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사 광고 모델인 안재현의 최근 아내 구혜선과의 사생활 논란에 대해 입장은 내놨다.

멀블리스 측은 먼저 “멀블리스는 웨딩 컨셉으로 사랑과 행복을 추구하는 브랜드”라면서 “2년 전 멀블리스가 안재현씨와 첫 계약을 했을 당시 신혼이었던 안재현씨의 사랑꾼 이미지가 저희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과 적합하다고 판단되어 계약을 진행하였으며, 계약 종료 이후 재계약을 통해 2년이라는 시간동안 계약을 이어온 상황”라고 상황을 전했다.

그러면서 멀블리스 측은 “현재 많은 이슈가 되고 있는 안재현씨와 구혜선씨의 파경 논란과 관련하여 멀블리스가 추구하는 방향과는 너무도 다르다고 판단되어 현 시간부터 안재현씨와 관련된 모든 광고와 컨텐츠를 중단하고 기존에 작성 및 유지되었던 광고와 컨텐츠는 순차적으로 삭제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객님들의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전문]'구혜선과 인스타 폭로전' 안재현, 광고 전격 중단…'이미지 안 맞아'
구혜선 안재현 부부/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지난 18일 구혜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을 통해 안재현과의 갈등이 알려졌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금까지 각각 법률 대리인과 소속사인 HB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입장을 전해왔지만 21일 오후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려 폭로 공방을 벌였다.

포문은 안재현이 열었다. 안재현은 앞서 구혜선이 법률 대리인을 통해 ‘주취상태에서 여자들과 연락해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다‘고 언급한 것을 두고 “더는 침묵할 수 없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안재현은 ”지난 3년간의 결혼 생활은 행복하기도 했지만 제게는 정신적으로 버거운 시간이었다”며 ”결혼 후 1년4개월째 정신과 치료를 받으며 우울증약을 복용하고 있다”고 힘든 상황을 설명했다.

안재현은 또 “구혜선이 제기한 기부금 등 이혼 합의금을 지급했다”며 “이는 혼인 파탄에 대한 귀책 사유를 인정한 게 아니라 아내에게 경제적으로 보탬이 되고 싶었던 마음”이었다고 입장을 분명히 했다.

하지만 구혜선은 합의금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함께 살던 아파트 소유권까지 요구해왔다는 게 안재현은 주장이다.

안재현은 그러면서 자신의 소속사 HB엔터의 문보미 대표가 자신의 편에만 섰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구혜선이 추가로 합의금 등을 요구하는 상황에서 대출도 받아야 했고 집도 팔아야 해서 모든 일을 회사에 알릴 수밖에 없었다”고 부연했다.

안재현은 이어 ”결혼 생활 중 남편으로 최선을 다했고, 부끄러운 짓을 한 적이 없다”며 “구혜선이 ’가정을 지키고 싶다’고 했는데, 긴 대화 끝에 서로가 합의한 걸 왜곡해 타인에게 피해를 주고 왜곡된 진실만 이야기하는 그녀를 보면서 더욱 결혼을 유지할 자신이 없다는 생각만 들었다”고 이혼의 뜻을 분명히 했다.

안재현의 폭로가 나오자 구혜선 역시 곧바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려 ”안재현이 언급한 합의금 중 기부금이란 결혼식 대신 기부한 모든 금액을 뜻하며 그것은 모두 내가 진행했다”며 ”안재현이 사는 집 인테리어 비용도 모두 제가 했고, 가사노동도 100% 제가 했기에 그걸 받은 것이지 합의금이 아니다”라고 강하게 반박했다.

[전문]'구혜선과 인스타 폭로전' 안재현, 광고 전격 중단…'이미지 안 맞아'
안재현 구혜선 부부/사진=서경스타DB

그러면서 구혜선은 안재현이 정신과 치료를 받았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 ”키우던 강아지가 하늘나라에 가게 된 뒤 제가 다니던 곳을 남편에게 소개해준 것”이라며 “남편은 차츰 정신이 나아지자 술에 취해 여성들과 통화했다”며 지난 폭로의 주장을 그대로 이어갔다.


구혜선은 또 안재현의 생일에 정성스럽게 음식을 준비했지만 남편이 모두 남긴 채 집을 나가 외부인과 파티를 즐겼다고도 했다.

구혜선은 이어 ”(안재현이) 이혼해주면 용인 집을 주겠다고 해서 알겠다 했더니 그때부터 이혼 노래를 불렀다”며 “‘내가 잘못한 게 뭐냐’고 물으면 ‘섹시하지 않다’고 답했다”며 폭로의 수위를 높였다.

구혜선은 마지막으로 “같이 생활하는 동안 저는 집에 사는 유령이었다”며 ”당신이 그토록 사랑한 여인은 좀비가 됐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난 2015년 KBS 2TV 드라마 ‘블러드’에서 호흡을 맞췄다. 작품 종영 직후 교제를 시작한 사실이 공개됐고 이듬해 5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tvN 예능 ‘신혼일기’ 등을 통해 꿀이 떨어지는 결혼 생활을 공개해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특히 최근에는 구혜선이 안재현과 같은 소속사로 옮겨 화제를 모았다.

[전문]'구혜선과 인스타 폭로전' 안재현, 광고 전격 중단…'이미지 안 맞아'
구혜선 안재현 부부/사진=안재현 인스타그램

다음은 이번 안재현 파문과 관련된 멀블리스 측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멀블리스입니다.

현재 안재현씨의 파경 논란에 대한 SNS 폭로전 이슈로 멀블리스 또한 당혹스러움을 감출 수 없으며, 이와 관련하여 저희 브랜드를 믿고 이용해주신 고객님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멀블리스는 웨딩 컨셉으로 사랑과 행복을 추구하는 브랜드입니다.

2년 전 멀블리스가 안재현씨와 첫 계약을 했을 당시 신혼이었던 안재현씨의 사랑꾼 이미지가 저희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과 적합하다고 판단되어 계약을 진행하였으며, 계약 종료 이후 재계약을 통해 2년이라는 시간동안 계약을 이어온 상황입니다.

현재 많은 이슈가 되고 있는 안재현씨와 구혜선씨의 파경 논란과 관련하여 멀블리스가 추구하는 방향과는 너무도 다르다고 판단되어 현 시간부터 안재현씨와 관련된 모든 광고와 컨텐츠를 중단하고 기존에 작성 및 유지되었던 광고와 컨텐츠는 순차적으로 삭제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고객님들의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립니다.

더 노력하고 발전하는 멀블리스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