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현대차-한수원, 폐배터리 재활용 ESS사업 MOU

지영조(오른쪽 네번째) 현대차그룹 전략기술본부장(사장)이 27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정재훈(〃 다섯번째) 한국수력원자력 사장과 MOU를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차는 한수원이 추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사업과 연계해 오는 2021년 말까지 국내 최대 규모인 총 10㎿h 규모의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 에너지저장장치 시범사업을 실시해 기술 노하우를 쌓고 사업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지영조(오른쪽 네번째) 현대차(005380)그룹 전략기술본부장(사장)이 27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정재훈(〃 다섯번째) 한국수력원자력 사장과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 에너지저장장치 사업 공동수행 협약’을 체결한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차는 한수원이 추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사업과 연계해 오는 2021년 말까지 국내 최대 규모인 총 10㎿h 규모의 전기차 폐배터리 재활용 에너지저장장치 시범사업을 실시해 기술 노하우를 쌓고 사업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관련기사

김민형 기자
kmh20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