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어서 말을 해' 전현무X이진혁, 미스터 고음왕 선발전...코요태 노래 도전

전현무부터 이진혁까지 말선수들이 코요태의 고음 노래에 도전했다.

15일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어서 말을 해’에 가요계 대표 콤비 신지와 김종민이 게스트로 출격한다. 이들은 데뷔 20주년 콘서트 준비 도중 있었던 비하인드 스토리 공개는 물론 히트곡 퍼레이드를 선보이며 녹화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사진=JTBC_어서 말을 해


특히 신지는 3옥타브를 넘나드는 고음에도 20년간 음이탈 사고가 단 한 번도 없었다고 밝혀 말선수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에 자극(?)받은 말선수들은 ‘미스터 고음왕’ 타이틀을 걸고 코요태의 고음 종결 노래 도전에 나섰다.


타고난 음치 전현무부터 만능돌 이진혁까지 코요태의 순정, 실연 등을 열창하며 피 튀기는 경쟁을 이어갔다. 여기에 과잉(?) 열정으로 문세윤은 노래 도중 실신까지 하는 지경에 이르러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그동안 예능 캐릭터에 가려져 알려지지 않았던 김종민의 수준급 노래 실력까지 공개되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과연 신지의 3옥타브 고음을 능가하는 최고의 ‘미스터 고음왕’의 영예는 누가 차지하게 될지는 오늘 (15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될 JTBC ‘어서 말을 해’ 9회에서 공개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최재경 기자
cjk01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