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업계

LH, AI 기반 'MAP 플랫폼' 추진…리모델링 임대사업 효율화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프롭테크 도입을 통한 인력효율화와 생산성 향상을 위해 ‘LH MAP 플랫폼’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프롭테크는 부동산(Property)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다. LH MAP 플랫폼은 공공리모델링 임대사업을 위한 기존주택 매입업무에 있어, 지도상에서 데이터 분석과 사업성 검토 등을 자동으로 수행해 저비용으로 신속한 매입의사 결정을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플랫폼이 완성될 경우 담당자가 직접 공부 및 현장조사, 현황분석, 법규 해석 사업성검토 등을 수행하던 기존 방식 대비 생산성이 크게 늘어난다.

공사에 따르면 LH MAP 플랫폼은 현재 수도권 기존 매입사례를 대상으로 AI기반 알고리즘의 정밀도 및 신뢰도를 테스트하는 시범사업을 수행 중이며, 문제점 개선 등을 통해 향후 본사업 확대시행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진동영 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